뉴스

 

대전 광수사서 3일 베트남 전수원 스님 불자·이주노동자 합동법회

▲ 김무원 대전 광수사 주지가 3일 광수사 법당에서 베트남 전수원 주지 틱티엔 투안 스님(오른쪽) 등과 법회를 갖고 있다. ⓒ대전 광수사 3일 대한불교

한국노인사랑운동본부, 제29회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한국노인사랑운동본부는 30일 10월 노인의 달을 맞이해 대전 동구 한국노인사랑운본부 대강당에서 어르신들을 모시고 '대전 노인사랑 큰잔치

한국종교연합 101차 종교인 평화포럼, 대전 광수사서 개최

■ CMB 대전방송 뉴스   <리드> 한국종교연합이 분쟁과 평화를 주제로 한 종교인 평화포럼을 대전 광수사에서 열었습니다. 

“분쟁과 갈등을 평화와 화평으로...”

2019년 10월 17일 오후 1시 30분, 대한불교천태종 대전 광수사 1층 소강당에서&n

대전 광수사, 종교인 평화회의 토론회 개최

대전 광수사, 종교인 평화회의 토론회 개최 BBS NEWS | 승인 2019.09.30 11:58 대전 광수사

부모를 하늘처럼 공경하고 예배하라.

부처님께서 사위성 기원정사에 계실 때 제자들에게 말씀하시길, "어머니와 아버지를 큰스승 섬기듯이 공경하고 예배하

친족의 그늘은 남들보다 낫다.

부처님께서 말씀하시길, "친족의 그늘은 시원하도다. 석가 종족은 부처를 낳았다. 석가족은 모두 나의 가지요, 잎이니라

부모 은혜 지극히 무거우니라.

부처님께서 말씀하시길, "부모님 때문에 자식은 해와 달을 볼 수 있게 되었으니 그 은혜 지극히 무거우니라. 그러

바른 법 따르면 모든 백성이 편안하리라

부처님께서 말씀하시길 "소 떼가 강물을 건너갈 때 길잡이 소가 길을 바로 가지 못하면 뒤따르는 소들이 물에 빠지니 이

등불로써 중생을 이롭게 하느니라.

부처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시길, "밝고 깨끗한 법, 등불로써 중생들을 모두 이롭게 하고 한량없는 법을 잘 설하

[Home] [Prev] 1  2   3   4   5   6   7   8   [Next]